상단여백
HOME 총선 현장을 가다!
[이천] 설맞아 총선주자들 잇따라 전통시장 방문송석준, 김용진 관고전통시장 찾아...“일회성 이벤트 안돼야”
▲ 송석준 의원이 22일 관고전통시장을 방문해 민생경제를 살피는 등 상인들과 대화를 나눴다. © 동부교차로저널
▲ 김용진 예비후보가 22일 관고전통시장을 찾아 과일과 떡 등 성수품 직접 구매하는 등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우리나라 최대명절인 설을 맞아 제21대 국회의원선거에 출마하는 선거주자들이 잇따라 전통시장을 방문, 민심 얻기에 나섰다.

우선 송석준 국회의원은 22일 설 명절을 앞두고 관고동에 위치한 관고전통시장을 찾아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며, 시장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날 송 의원은 장날인 관고 전통시장을 찾은 시민들과 상인들로부터 경제활성화 방안과 지역발전 등에 대한 정책제안을 듣는 등 다양한 건의사항도 경청했다.

송석준 의원은 “설 대목임에도 경제가 여전히 좋지 않다”며 “올해 국비로 확보한 관고‧장호원시장 컨설팅사업과 사기막골시장 바우처 사업들처럼 전통시장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전 기획재정부 차관인 김용진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가 같은날 관고전통시장을 찾아 지역상인의 애로사항을 듣는 등 시민과 소통하는 민생행보를 펼쳤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오전 10시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에서 총선공약 3호 「설 명절 민생 공약(소상공인 자영업자 생업 안전망과 자생력 강화)」 발표에 참석한 후 곧바로 지역으로 이동해 이곳을 방문,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전통시장을 찾은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었다.

또한 ‘온누리상품권’과 ‘이천사랑상품권’으로 과일과 떡 등 성수품을 직접 구매하는 등 시민들과 설 명절 준비를 함께 하면서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고 지역경제를 활력 넘치게 하는 현장 활동을 함께했다.

민춘영 관고시장 상인회장은 “전통시장이 깨끗하고 편리하게 개선되고 전용 주차장까지 갖춰지면 어느 대형마트 부럽지 않게 좋아질 것”이라며, “관고전통시장에 더 많은 관심을 갖고 값싸고 질 좋은 상품이 가득한 전통시장을 만드는 데 적극 힘써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김 예비후보는 “내수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앞으로 전통시장이 활성화되고 새로운 활로를 찾을 수 있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찾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선거주자들이 전통시장을 잇따라 방문한 것과 관련해 일각에서는 ‘일회성 이벤트’에 그치는 것이 아닌 진정으로 민생경제를 살피는 연속성이 필요하다는 지적도 일고 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