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이천] 호법면 새마을협 ‘엄마가 간다’ 추진다문화가족 참여해 김장배추 절임 및 동치미 담가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호법면행정복지센터(면장 김익정)는 7일 호법면 마당에서 다문화 가정과 함께 ‘엄마가 간다’ 3차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중국, 캄보디아 등 다문화가족 10명이 참석하여 김장 배추를 절이고 동치미를 만들었다.

박종선 안평1리 부녀회장이 다문화 가정의 이주 여성들에게 동치미를 쉽고 맛있게 담그는 엄마의 손맛을 전수하였다.

8일은 ‘엄마가 간다’ 마지막 행사로 김장김치를 만들었다.

새마을지도자들과 부녀회, 이주 여성 총40여 명은 한마음이 되어 배추 절이기, 파 다듬기, 무 씻기 후 김장을 마쳤다.

문인자 호법면 새마을협의회 부녀총회장은 올해 김장은 작년에 비해 양이 많이 늘었다며, 결혼 이주 다문화 가정과 함께 만든 김장김치를 불우한 이웃에게 100통 가량 전달 할 것이라고 말했다.

호법면 새마을협의회는 매년 김장철에 ‘사랑의 김장 나누기’ 행사를 통해 김치를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여 나눔과 더불어 사는 삶을 실천하고 있다.

교차로저널  webmaster@n363.ndsoftnew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차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