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이천] 이천쌀문화축제 장소 설봉공원으로 확정긴 논의 끝에 장소 결정...10월 16일~20일 5일간 열기로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쌀문화축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엄태준)는 지난 25일 이천시청 1층 대회의실에서 제2차 추진위원회를 열고 제21회 이천쌀문화축제를 10월 16일부터 20일까지 설봉공원에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2차 추진위에는 엄태준 이천시장, 농협중앙회이천시지부 지부장(김영춘), 시의회 의원(김하식), 농협대의원조합장 이천농협장(이덕배), 자원봉사센터장(민호기) 등 이천쌀문화축제 추진위원들이 참석해 토론 후 제21회 이천쌀문화축제 장소를 결정했다.

지난 2월에 개최한 제21회 이천쌀문화축제 제1차 추진위윈회는 올해 축제를 2019년 10월 16일부터 20일까지 개최하기로 시기를 확정지었지만, 축제 장소 결정에 의견이 좁혀지지 않아 2차 추진위에서 최종 결정하기로 하고 종료했었다.

이번 2차 추진위는 올해 축제 장소에 관하여 한 시간 여의 긴 토론을 진행, 축제 추진위원들은 다양한 의견을 나눈 끝에 올해 축제 장소를 지난 쌀문화축제와 같이 “설봉공원”으로 최종 결정했다.

더불어 이번 2차 추진위에 앞서 지난 3월 11일부터 24일까지 14일간 이천시 홈페이지에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이에 따라 2019년 제21회 이천쌀문화축제의 주제(공식 슬로건) 역시 “맛도 한가득~, 즐거움도 한가득~”으로 최종 결정됐다.

또한 추진위는 본 주제에 대한 토론 외에도 이천쌀문화축제의 발전 방향에 대하여 참석자들이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장이 되기도 했다.

6월 25일 개최된 2차 추진위의 축제 주제 및 장소 결정으로 이천쌀문화축제추진위와 이천시는 본격적인 축제 준비에 돌입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