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이천] "법인지방소득세 3천5백억원 넘어섰다"지난해 대비 160% 증가...SK하이닉스 3,279억원 납부 '1위'
▲ SK하이닉스 이천공장 전경 ©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이천시는 관내 소재 2,000여개 법인에서 ‘18년 귀속 법인소득에 대한 법인지방소득세 3,576억원을 4월말까지 신고·납부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징수한 법인지방소득세 2,214억원 대비 약 160% 증가된 규모다. 이처럼 역대 최고로 증가한 사유는 D램 반도체 가격 상승과 수요 증가로 최대 실적을 거둔 에스케이하이닉스(주)의 영향이 컸다.

에스케이하이닉스(주)는 1996년 이천시에 107억원을 납부한 것을 마지막으로 계속된 적자로 법인지방소득세 실적이 없다가 2015년 이후부터 이천시의 법인지방소득세 평균 67%를 차지하였고 올해는 이천시 전체 법인지방소득세 3,576억원 중 3,279억원을 납부하면서 91.68%의 역대 최고의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삼성전자(주)도 34억원, 콘티넨탈오토모티브시스템(주) 22억원으로 이천시 법인지방소득세 납부 순위 2위, 3위를 이었다.

이천시 김인환 세정과장은 “법인에서 납부한 법인지방소득세는 지역경제 발전과 각종 이천시 기반조성에 필요한 재정에 커다란 보탬이 될 것이라며 이천시와 법인이 함께 상생의 길을 가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