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이천] 일죽~대포2 도로확포장사업 최종 ‘승인’행안부 중앙투자심사 통과 및 최종 승인, 道 예산반영 후 기본 및 설계 발주 예정
일죽~대포2(지방도 329호선) 위치도 ⓒ동부교차로저널

[이천] 그동안 이천시민의 숙원사업 중 하나였던 지방도 329호선 일죽~대포2 도로 확포장사업이 마침내 결실을 맺었다.

2일 송석준 국회의원은 지역민들의 숙원사업인 일죽∼대포2(지방도 329호선) 도로 확・포장사업이 행정안전부 중앙투자심사 통과에 이어 최종 승인돼 추진된다고 밝혔다.

송석준 의원은 보도자료를 통해“해당 구간은 국립 이천호국원 입지결정 때 확・포장을 시민들과 약속했고 또 추가 증설(5만→10만기)로 인한 교통혼잡 가중이 불가피한 만큼 조속한 착공이 절실했다”며“호국영령들의 숭고하고 고귀한 정신을 더욱 잘 기릴 수 있는 동시에 교통 체증으로 인한 지역민들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게 됐다”고 기대했다.

그동안 송 의원은 본 사업과 관련 경기도와 보훈처 등 관계기관과 수차례 협의를 가지며 사업의 당위성과 시급성을 강조했다.

본 사업은 지방도 329호선(설성면 행죽리 ∼대포동)으로 길이10.4km을 4차로 확・포장하는 것으로 지난해 10월 이천시 사업비 분담 결정에 이어 지난 1월 경기도에서 행정안전부로 중앙투자심사의뢰서를 제출했다.

이후 지난 8일 경기도 의견서 제출과 29일 ‘2019년 제1차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통과됐다.

지방재정 투자심사는 지방예산의 계획적, 효율적 운영과 각종 투자 사업에 대한 무분별한 중복투자방지를 위해 사업시행 전에 사업의 필요성 및 타당성 등을 심사하는 제도로 지방재정법 제37조 및 지방재정투자사업 심사규칙에 따라 시・군・구 200억원 이상 신규투자사업, 시・도 300억원 이상 신규투자사업 등은 행정안전부에 투자심사를 받아야 한다.

한편, 해당 사업 중앙투자심사위원회 통과로 경기도는 예산 행정절차를 거쳐 재설계용역비를 우선 확보해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발주할 예정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