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하남] 감일지구에 866세대 신규 아파트 '공급'하남도시공사, B9블록 60~85㎡, 분양가상한제 적용

우선협상대상자로 대림산업(주) 컨소시엄 선정

하남감일 공공주택지구 부지 전경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하남감일 공공주택지구 B9블록에 하남도시공사와 민간이 참여하는 866세대의 신규 아파트가 내년 4월 공급된다.

하남도시공사에 따르면 감일공공주택지구 B9블록(4만3,339㎡)에서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받는 866세대를 건립해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아파트는 전용면적 기준 60~85㎡로 분양가는 주변시세의 80%정도의 가격으로 공급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우선협상대상자는 대림산업(주)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이 사업은 공공주택건설 등에 따른 특별법에 의거한 민간참여 방식(SPC)으로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해 공동으로 추진될 예정이며 자본금은 50억원으로 하남도시공사가 51%, 민간이 49%의 지분을 갖는다.

또, 토지매입, 설계, 감리, 공사비 등 총 4천13억원이 투입되며 사업비는 금융기관을 통한 PF(사업주로부터 분리된 프로젝트에 자금을 조달하는 것)을 통해 조달할 계획이다.

하남도시공사는 감일공공주택지구 지역이 서울 송파구와 붙어 있어 서울생활권으로 분류되는 지역으로 수도권 안에서도 입지 여건이 뛰어나 경제적 타당성을 갖춘 사업으로 분양에 어려움이 없을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하남시 감일동, 감이동 일대에 168만8천㎡ 규모로 조성되는 감일지구는 공공주택 1만3013가구와 단독주택 153가구, 도시형 생활주택 137가구 총 1만3303가구가 건설된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