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핫이슈
[하남] 김상호 시장, 민선7기 4년 시정목표 발표취임 100일 맞아 5대 목표와 17대 전략 제시
김상호 시장이 취임 100일을 맞아 민선7기 시정전략을 발표하고 있다.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김상호 하남시장이 11일 취임 100일을 맞아 하남시 5대 시정목표, 17대 시정전략 시정 로드맵을 발표했다.

이날 김 시장은 취임 100일간의 성과 및 소회, 민선7기 시정목표, 민선 7기 시정전략, 하남의 미래 등에 대해 밝혔다.

김상호 시장의 시정 목표는 '시민과 함께 만드는 하남'을 중심으로 5대 과제를 발표했다.

5대 시정 목표로는 ▲ 시민 참여로 만드는 혁신하남 ▲ 삶과 꿈을 키우는 희망찬 하남 ▲ 역사와 레저문화로 즐거운 하남 ▲ 편리하고 세련된 명품 하남 ▲ 첨단과 연대의 공존 잘사는 하남으로 설정했다.

이를 실천하기 위한 ▲ 백년도시위원회를 통한 시민참여와 직접 민주주의 확대, 투명하고 정의로운 시정공개, 시민 눈높이를 맞추는 효율적 시정, ▲ 레저축제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축제와 생활 스포츠 지원 육성, 역사유적과 전통문화의 발굴, 책으로 길을 여는 평생학습도시 구현 등 17대 시정 전략도 발표했다.

이중 한강변을 중심으로 하는 생태공원·체육공원·트랙조성, 조정경기장·유니온파크를 레저스포츠와 음악축제가 있는 하남으로 만든다는 구상이다.

또한 하남위례길(검단산 둘레길, 남한산성 위례길)을 정비해 하남 동부에서 남부까지 문화레저스포츠 벨트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또 도시개발 및 산업시설 기반으로 황산 벨트를 중심으로 하는 지식산업센터와 정부의 신도시 계획에 거론 되고 있는 초일동 지역을 개발해야 효율적인 도시로 거듭난다는 계획도 발표했다.

이외에도 천현·교산동 개발예정지인 H1 프로젝트는 산업과 주거, 상업이 함께하는 복합개발이 이뤄 져야한다며, 물류단지가 적절한가에 대해서는 전문가와 시민의 의견수렴이 필요하다고 밝혀 향후 이 지역에 대한 구상을 다시 할 수 있다는 뜻도 밝혔다.

이밖에도 민선 7기 공약 사업으로 6개 분야 70개 사업에 대해서도 밝혔다.

6개 분야로 시민참여 및 시정혁신 분야, 보건 복지 분야, 문화체육 관광 분야, 교육지원 분야, 환경도시건설 분야, 일자리 창출 분야 등이다.

이 중 내년 4월경 발족하는 사회적경제센터 설치와 레저축제문화도시 구현, 역사유적 관광 자원화 등에 대해서도 구체적인 로드맵을 밝혔다.

한편 오후 2시에는 하남문화예술회관 검단홀에서 시민 1,000여명이 참여해 ‘시민이 좋아하고 하남이 좋아지는 희망토크’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