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최종 투표율 전국 평균에 못 미쳐[종합] 하남 59.4%, 광주 54.2%, 이천 54.7%, 여주 58.9% 기록

전국평균 60.2%...경기도 평균은 57.8% 기록

ⓒ동부교차로저널

[종합] 하남, 광주, 이천, 여주 투표율이 최종적으로 전국평균인 60.2%에 미치지 못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13일 오후 6시 투표결과 하남시 59.4%, 광주시 54.2%, 이천시 54.7%, 여주시 58.9%를 최종적으로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14년 치러진 제6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하남시 55.3%, 광주시 48.8%, 이천시 51.6%, 여주시 52.6%를 기록한 것과 관련 5% 이상 늘어난 수치이지만 전국평균에는 도달하지 못했다.

경기도 31개 시군을 비교해 보면 이는 경기도 평균인 57.8%라는 결과를 비교했을 때 하남시와 여주시만 평균치를 넘었을 뿐 광주시와 이천시는 이를 넘어서기엔 역부족이었다.

투표참여율 향상과 관련해 일각에서는 여당의 여론조사 불신 주장에 대한 국민적 대응이라는 해석과 함께 문재인 정부의 높은 국정지지도 및 여당 지지도, 북미 간 협상, 전쟁종식과 평화를 갈망하는 국민적 염원이 유권자를 투표소로 더욱 향하게 했다는 분석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