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가 24시
“하남지하철 서둘러 달라”[하남] 이현재, 남 지사 등 만나 5호선 내년 예산반영·9호선 조기착수 및 위례현안 해결 요청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자유한국당 이현재 국회의원은 지난 6일 남경필 도지사를 만나 현안을 협의한 데 이어, 13일 오후 경기도 이재율 경기도 행정부지사를 만나 ▲5호선 ‘19년 잔여사업비 130억 원 반영 및 조기개통 ▲9호선 조기착수 ▲위례신사선 및 성남골프장 아파트 건설 반대 등 주요 현안 해결을 위한 발 빠른 행보를 보였다.

이 의원은 “5호선 조기 개통은 남경필 도지사의 공약사항이기도 한만큼 조기 개통을 위해 경기도 역시 총력을 기울여 달라” 면서 5호선 잔여 사업비 130억원 2019년 예산 반영을 요청하는 한편, "서울시구간 1공구(강일역)의 조속한 공사로 2019년 상반기 개통에 차질이 없도록 서울시와 적극 협의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9호선 하남연장과 관련, 현재 예비타당성 조사가 진행 중인 4단계 구간(보훈병원~샘터공원) 의 조속한 완료, 4단계 후단인 서울시 구간(샘터공원~강일동)을 정식노선으로 서울도시철도망구축계획에 2018년 8월까지 반영, 국가계획으로 반영된 9호선 하남미사 연장 노선(고덕강일 2지구~하남 미사)과 서울시구간 예비타당성 조사를 묶어 조기에 착수할 수 있도록 국토부, 서울시 등과 적극 협조해 추진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이재율 부지사는 “5호선의 잔여사업비 130억을 내년 예산 편성에 반영하고, 서울시 구간 조기개통을 위해 서울시와 적극 협의를 하고 있는 만큼 2019년 상반기에 개통될 수 있도록 하겠다” 라며 “9호선 하남 연장 역시 서울시, 국토부와 긴밀한 협의를 통해 사업에 착수 할 수 있도록 협의하겠다” 고 답변했다.

아울러 이 의원은 위례신도시 현안과 관련해서도 작년 12월부터 국무조정실장, 국회 국방위원장, 국방부 관계자를 만나 성남골프장 아파트 개발 반대를 공식 요청한바 있음을 설명하면서 경기도 역시 국방부에 반대 의견을 개진해 줄 것을 요청했으며, 위례신사선 역시 하남·성남 연장 사업 2단계가 조속히 확정돼 조기에 사업이 착수될 수 있도록 서울시와 적극 협의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이재율 부지사는 “성남골프장 관련해 국방부에 위례주민들의 우려를 전달하고, 위례신사선 하남·성남 연장계획의 확정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