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스포츠
[하남] 이재정 교육감, 미사 방문미담유치원서 원아 및 교직원과 만남의 시간...동화 할아버지로도 변신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이재정 교육감은 2일 하남 미담유치원에서 원아 및 교직원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이 교육감은 동화 할아버지로 깜짝 등장하여 원아들에게 동화 『북극곰에게 냉장고를 보내야겠어』를 생생하게 읽어 주었다.

동화 구연에 이어 “북극곰이 왜 낙타에게 냉장고를 보내달라고 했을까?”라고 질문하자 유아들은 “북극이 더워져서요.”, “얼음이 다 녹아서요.”등 답을 했고, 자연스럽게 아이들과 눈높이에 맞춘 환경이야기를 나눴다.

이어 이 교육감은 교직원과 함께한 간담회에서 “유아의 눈높이에 맞는 공간 구성과 시설 점검이 필요하다.”며 “유아의 발달 단계에 맞는 놀이 시설, 화장실, 외부 창문 등 교육 환경에 세심한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무상 유아교육을 비롯한 교사의 전문성 신장, 교원 처우 개선, 교육과 보육의 분리 등 유아 교육의 발전 방안을 마련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 교육감은 “단설유치원의 새로운 시도에 대한 결과를 공유하면서, 미래 유아교육을 꿈꿔 나갔으면 좋겠다.”면서, “모든 유치원이 협력하여 유아교육의 새로운 변화를 함께 만들어야 한다.”고 역설했다.

한편, 이 교육감은 미담유치원 방문에 앞서 광주하남교육지원청에 들러 직원들과 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의 현장 지원 역량 강화, 근무여건 개선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