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광주] 홍병기 “국내 최고의 광주 만들 터”시장 출마선언...주요정책 시민참여 공청회 개최 등 제시
홍병기 여의도연구원 지방자치 자문위원이 광주시장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동부교차로저널

[광주] 홍병기 여의도연구원 지방자치 자문위원이 광주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홍 위원은 26일 오전 광주시청 3층 역사행정관에서 지지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출마선언을 하고 광주발전의 비전을 제시했다.

이날 홍 위원은 “저에게 있어 광주는 300여년 전 선조가 이곳 광주에 정착하여 지금까지 가족이 살고 있는 곳으로 나에게는 더없이 자랑스럽고 사랑하는 마음의 고향”이라며 “어린 시절 광주는 서울 송파구, 강동구, 성남시, 하남시를 포함한 경기도에서도 굉장히 큰 지역이었으나, 현재는 과거에 비해 축소되어 버려 아쉬움이 많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광주시가 문화와 교육, 그리고 4차 산업 진흥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소득 증대가 이루어지면 삶의 질이 높아지게 될 것”이라며 “그렇게 되면 자연스럽게 외지 분들도 광주시민들의 삶을 동경하며 저희 광주시로 새롭게 이주하시리라 믿는다”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그는 “따라서 현재 광주시에 살고 계시는 분들께서 보다 더 행복하기 위해 무엇이 필요한지, 그것이 실현 가능한 것인지에 대해 항상 열린 마음으로 시민들과 소통하는 시스템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겠다”며 “향후 광주시의 바람직한 미래는 어떠한 것이 되어야 할지, 그 미래를 설계하기 위해 제가 구상하고 있는 “광주미래발전위원회”를 상설화해 “젊은 광주”라는 슬로건 아래“대한민국 최고의 광주시”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홍 위원은 ▶주요정책 시민참여 공청회 개최 ▶4차 산업혁명 관련 인재관 마련 ▶교육전문가를 초빙 ▶오포지역 교통문제 해결 ▶24시간 야간보육·영유아전담 어린이집 단계적 건립 ▶지역주민의 소득 증진 ▶팔당호 규제완화 ▶결혼이주여성 지원 ▶대학병원 유치 등 광주시민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한 주요정책 추진을 제시했다.

이밖에도 홍 위원은 곤지암이라는 공포영화와 관련, 곤지암 지역주민의 재산권을 심각히 침해하는 영화로 규정, 영화 제목 변경을 강력히 촉구했다.

한편, 홍병기 위원은 1964년 경기도 광주시 출생으로 19대 대통령선거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캠프 드림위원회 기획실장(전), 여의도연구원 지방자치 자문위원(현) 등 고려대학교 정책대학원 감사행정 전공에 재학 중이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