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가 24시
“난개발 해소 위해 중소산단 조성해야”[광주] 임종성 의원, 주민 환경개선 및 중기 경쟁력 제고 기대

   
▲ 임종성 국회의원 ⓒ 교차로저널

[광주] 각종 수도권 규제로 인한 난개발 해소를 위해 중소형 산업단지를 조성하고, 도로 등 기반시설을 구축하자는 주장이 제기됐다.

29일 경기도가 성남 분당에 위치한 판교스타트업캠퍼스에서 개최한 ‘국회의원과 함께하는 동부권역 시장․군수 간담회’에서 임종성 의원(경기광주을, 더불어민주당)은 이같이 주장하며, 경기도의 적극적인 역할을 주문했다.

임 의원은 이 자리에서 “정부의 수도권 규제가 일률적으로 이뤄지다보니, 경기도 광주 등 일부 지역의 경우 중소 규모의 공장들이 규제를 피해 들어서며, 난개발이 광범위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임 의원은 “이를 해소하기 위해 수도권 규제를 합리적으로 개선할 필요가 있다”면서 “해법 중 하나로 이들 중소 규모 공장이 들어선 지역을 중소형 산업단지 또는 물류단지로 지정해 도로 등 기반시설을 확충할 필요가 있다”고 제시했다.

임 의원은 이를 위해 “경기도가 이러한 수도권의 실상을 비수도권 지역에 적극 알리고 설득한다면, 비수도권 지역 주민들 역시 충분히 이해할 것”이라며 “주민들의 주변 환경 개선뿐만 아니라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제고할 수도 있는 일거양득”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경기도 남경필 지사 역시 호응하며, 이를 적극 검토해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