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가 24시
대한민국 대한국인 정치인 부문 대상 수상[광주] 소미순 의장, 장애인 및 여성 권익신장에 기여

   
▲ ⓒ 교차로저널
   
▲ ⓒ 교차로저널

[광주] 소미순 광주시의회 의장은 지난 24일 오전 11시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개최된 '제11회 대한민국 대한국인 대상 시상식'에서 정치인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대한국인 대상은 평소 사랑을 나누고 섬김을 실천해 대한민국의 국격을 높인 각계 각층의 인물을 심도있게 선정해 매년 연말 시상하고 있으며, 올해는 선정위원장에 신윤표 전 한남대 총장이 참여한 가운데 조완구 전 서울대 총장, 이기수 전 고려대 총장, 김우식 전 연세대 총장, 이정춘 국제평생교육원 이사장이 선정위원으로 참여했다.

이날 신윤표 선정위원장은 “소 의장은 기초의회에서 활동하면서 장애인 및 여성의 권익신장과 사회참여 활성화에 이바지한 공로가 인정되어 올해 정치인 부문 대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소 의장은 수상소감을 통해 “지난 10년간 어렵고 소외된 분들을 위한 돌봄의 정치를 사명으로 여기고 활동한 것에 큰 보람과 긍지를 느끼며 앞으로도 우리사회에 더 큰 사랑과 나눔이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