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소식
하남시, 종합관찰제 시민맞춤형행정 정착교통시설물·불법광고물 부착행위 등 908건 처리

 하남시가 운영하고 있는 종합관찰제가 시민불편사항을 신속하게 해결하고 쾌적한 도시 환경 조성에 크게 기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에 따르면“종합관찰제”는 2012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생활민원처리 제도로 전 공직자가 출·퇴근 및 출장 중에 시민 생활에 불편을 끼칠 수 있는 각종 사항을 발견해 내부 정보망에 등록하면 실시간 해당 부서로 전달돼 시민불편 사항을 선제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다.

 그동안 종합관찰제의 지속적인 운영으로 파손된 도로, 교통시설물과 불법광고물 부착행위 등 908건의 시민불편 사항 및 각종 도시환경 저해요인을 사전에 처리하여 시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다.

 시 관계자는“공직자들이 관심을 두고 주변을 살핌으로써 시민의 만족도를 제고하는 일념으로 종합관찰제 운영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며“앞으로도 적극적인 종합관찰제 운영으로 시민이 살기 좋은 도시, 쾌적한 도시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연 기자  dish@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