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갤러리
"생활정치 실현으로 시민의 복지 증진"오수봉 의장, 민생탐방 릴레이 통해 시민 의견 수렴

제6대 하남시의회가 7월 1일로 개원 3주년을 맞았다.  또한 오수봉 의장 취임 1주년이 되는 날이기도 하다.

   
▲ ⓒ 교차로저널
하남시의회는 지난 3년 동안 정례회, 임시회 29회, 224일의 회기를 운영하면서 총 236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또한 지난 3년간 의원발의된 조례안은 62건으로 하남시의회 과거 어느 때보다도 괄목할 만한 실적이며, 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소인원 구성인 의원 7인을 감안하면 전국적으로 으뜸이라 할 수 있다.

최근 민생탐방 릴레이와 지역민원 해결 등 적극적 의정활동으로 주목 받고 있는 하남시의회 오수봉 의장을 만나본다.

오수봉 의장은 ▲소통하고 공감하는 의회 ▲계획적인 지역개발로 잘사는 하남 건설 ▲견제와 협력으로 조화로운 선진 의정 ▲공부하는 의회를 목표로 지난 1년을 숨 가쁘게 달려왔다.

오수봉 의장은 "소통하고 공감하는 의회'를 실천하기 위해 지난해 민생탐방 릴레이를 도입, 운송업계, 복지시설, 전통시장 등을 체험하며 운영의 어려움과 이용시민의 불편사항 등을 의정활동에 반영하여 왔으며, 각종 단체와의 간담회를 통해 민원해결에 앞장 서는 등 시민과 호흡하는 의장이 되려고 노력하고 있다.

오 의장은 "시민과 함께 호흡하고 생활하는 의회를 만들기 위해 의장으로 선출된 후 예전부터 생각하고 있던 민생탐방 릴레이를 실시하였으며, 시민들의 삶을 직접 겪어 봄으로써 무엇을 필요로 하고, 무엇이 불편한지 정확하게 알 수 있다며, 생활정치의 실천이야말로 지방자치를 발전시키는 원동력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정기적인 연수와 명사초청강연, 그리고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의정자문위원회  회의를 통해 전문가의 의견을 청취하고 의원의 전문성 향상을 도모하여 의정활동의 질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오 의장은 시의원으로 입성하면서 부터 하남시 장애인고용촉진 및 직업재활 지원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최근 하남시 학교 밖 청소년 교육지원조례까지 21건의 친서민 조례를 제정 하는 등 시민들의 복지증진과 사회적약자의 권익증진에도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오수봉 의장은 "모든 일에 시민과 함께하겠다는 초심을 지키려 노력하고 있으며, 남은 임기 동안에도 언제든, 누가 되었든, 계층을 가리지 않고 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생활정치의 중심에서 지역의 크고 작은 문제 해결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하남시는 LH공사의 하남미사 강변도시 조성사업을 비롯 11개의 대규모 공사가 진행 중에 있으며 이로 인해 다수의 민원이 발생했고 이러한 민원 해결을 위해 그 중심에는 언제나 하남시의회가 있었다.

 

이재연 기자  dish@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