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갤러리
"한국 쇼핑의 새로운 지평을 연다"하남유니온스퀘어, 외투 225억원 유치

  하남시가 ‘하남유니온스퀘어 외국인투자 유치 확정 및 사업 선포식’을 시작으로 신세계와 미국의 글로벌 쇼핑몰 개발·운영 기업인 터브먼과 손잡고 수도권 최대 규모의 교외형 복합쇼핑몰 조성 사업을 본격화 했다.

   
▲ ⓒ 교차로저널
하남시는 지난 2011년 9월 서울 소공동 웨스티조선호텔에서 김문수 경기도지사, 이교범 하남시장, 문학진 국회의원, 홍미라 시의회 의장,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르네 트레블리 터브먼아시아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하남유니온스퀘어 외국인투자 유치확정 및 사업선포식’을 열었다.

  이교범 하남시장은 이날 축사를 통해 “금년 5월 북경협약식의 성공적 개최와 8월 2천 백만 달러의 외자 반입을 기념한 뒤 ‘북경 협약식과   이번 사업 선포식에 나왔던 모든 약속들이 이루어져 2013년에는 착공하여 2015년에는 쇼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하남유니온스퀘어를 짓는데 자신의 행정역량과 권한으로   최대한 지원 할 것이며 유능한 직원을 파견 설계부터 완공까지 원-스톱 서비스 지원 체계를 마련하고, 인근 신설되는 도로에 하남유니온스퀘어의 이름을 따서 짓겠다”고 약속하며 신세계와 터브만에 빠른 기간 내에 건립·운영될 수 있도록 당부를 전했다.

  이에 앞서 하남시는 이교범 시장 등 직원들의 적극적 노력으로 지난 달 미국의 유통전문기업인 터브먼으로부터 1차로 약 2,100만 달러(225억원) 규모의 외자유치를 시켰고 또한 2015년까지 226백만달러(2,400억원)의 외자유치를 확정지었다.

2015년 8,000억원 들여 33만여㎡ 규모의 쇼핑과 레저, 엔터테인
  먼트가 결합된 초대형 복합쇼핑몰 탄생

  하남시는 2013년에 착공하여 2015년까지 약8,000억원을 들여 하남시 신장동 미사리 조정경기장 인근 부지 11만7,000여㎡에 건축 연면적 33만여㎡ 규모로 쇼핑과 레저, 엔터테인먼트가 결합된 초대형 복합쇼핑몰을 건립한다는 계획이다.

  연면적으로는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3만3500㎡)의 10배 가량의 대규모로 조성된다.

  복합쇼핑몰에는 백화점, 패션전문관, 영화관, 공연 및 전시시설 등이 들어선다. 특히 하남시는 명품 브랜드뿐만 아니라 다양한 SPA 및 패션 브랜드 등을 유치할 계획을 갖고 있어 기존 백화점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구성의 명품 쇼핑몰로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 ⓒ 교차로저널
앞으로 교외형 복합쇼핑몰의 장점에 한강, 덕풍천, 검단산 등 주변 환경의 우수성이 어우러진다면 하남시의 브랜드 가치 제고 및 지역 발전에 큰 시너지 효과를 내며 하남시의 랜드마크로 떠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복합쇼핑몰이 완공되면 7,000여명의 직접고용 창출 효과가 예상되며, 중국·일본 등의 외국인 관광객을 비롯해 연간 1000만명 이상이 하남시를 방문할 것으로 추산되는 등 하남시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와 신세계, 터브만그룹은 하남유니온스퀘어가 하남시민의 정서와 생활에 접목되는 시민중심의 복합쇼핑몰로 짓는다는 계획을 강조했다.

하남유니온스퀘어가 자리잡는 하남 지역현안사업 2지구는 하남시도시개발공사가 부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하남유니온스퀘어 11만7,000여㎡, 주택건설용지 15만여㎡와 기반 및 공공시설용지 30만2,000여㎡를 포함 총 57만㎡에 약 2,800가구 주거지역(수용인구 7,700명)과 복합유통단지로 개발될 예정이다.

  본 사업에 참여한 터브만은 1950년에 설립됐으며, 본사가 자리잡은 미시간주를 중심으로 파트리지 크릭몰(미시간), 돌핀몰(플로리다) 등 미국에서만 26개의 대형 쇼핑몰을 보유·운영 중이다.
 

 

이재연 기자  dish@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하남시민 2013-06-11 08:27:52

    어디 두고봅시다. 이번에도 조감도만 뻔지르르~ 하고... 실제는... 조악할수도 있음
    이젠 기대도 안함   삭제

    • 창우동 2013-06-10 20:20:58

      백화점 들어올 부지 오른편 비닐하우스 지역은 왜 남겨 놓는 겁니까? 인분비료로 인해 똥냄새가 진동하는데 그 냄새가 쇼핑객들에게 좋은 인상을 주겠습니까? 거기도 마저 개발해 주시길...   삭제

      • 비교되는 광주시 2013-06-10 16:36:25

        개발은 오직 하남뿐 개발 자체가 없는 광주시 해택과 고통은 시민들의 몫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