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농민단체와 마주 앉은 광주시장수해 피해 관련, 건의 수렴 및 대책 논의

   
▲ ⓒ 교차로저널

조억동 광주시장은 8일, 송정동 소재 농민단체회관에서 7월 27일 집중호우에 따른 농업피해와 관련, 농민단체협의회와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 자리에는 박용희 농민단체협의회장, 유규식 농촌지도자연합회장, 정진문 농업경영인 회장, 박찬선 여성농업인 회장, 서영순 생활개선회장을 비롯, 농민단체협의회 임원 등 농업인 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농업분야 피해상황 및 복구현황, 침수 농작물 관리요령설명과 함께 수해피해 관련한 농민들의 건의사항 수렴 및 대책방안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농민단체협의회 박회장은 “이번 피해로 시름에 빠져 있는 농업인들의 마음을 헤아려 앞으로는 안심하고 농사 지을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에 대해 조시장은 “향후 유사한 수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정밀진단을 실시하고 정확한 분석으로 근본적인 종합피해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