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사람들
실촌은 지금, 불우이웃 돕기 물결기업인협-신한은행 등 사랑의 손길 줄이어

   
▲ ⓒ 교차로저널
   
▲ ⓒ 교차로저널

광주시 실촌읍사무소(읍장 황병열)에는 이어지는 이웃돕기 손길로 그 어느해보다 훈훈하고 향기로운 봄내음이 퍼지고 있다.

실촌읍 소재 동광주제조기업인협의회(회장 이근춘)에서는 백미 20㎏ 30포 (130만원상당)를, 지난달 28일 새롭게 개점한 신한은행 곤지암지점(지점장 김기호)에서도 개점식에 축하화환 대신 받은 쌀 20㎏ 30포를 실촌읍장에게 전달했다.

황 읍장은 “보내주신 소중한 쌀은 관내 생활이 어려운 가정과 홀몸 노인등에게 지원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에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가져줄 것을 당부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