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발로뛰며 주민에 봉사하는 의원상 정립"[인터뷰]오수봉 하남시의회 의원

 "생산적이고 능률적인 의회활동을 통해 시민들로부터 사랑과 신뢰를 받는 의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제6대 하남시의회 오수봉 의원(52.민주)은 "시민의 적극적인 지지와 참여만이 풀뿌리 민주주를 더욱 견고히 형성할 수 있다는 뼈저린 교훈을 바탕으로 열정적인 의정활동을 펼쳐 선진 하남시 실현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를 위해 오 의원은  "집행부와 의회가 각종 정보를 공유하기 위한 업무협의 및 토론회 등을 실시하는 한편 의정활동에 주민을 적극 참여시켜 시민과 시, 의회가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집행부와 의회간의 견제와 협조, 이해와 타협으로 굴러가는 살아 있는 유기체로 어느 한편의 독선은 시민들에게 피해를 준다"며 "행정경험을 살려 발로뛰는 의정활동으로 한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하남을 만드는 데 동참하겠다"고 덧붙였다.

 

오 의원은 "현재 하남은 '수도권의 중심도시로 도약이냐, 중소도시로 그대로 주저앉느냐' 하는 매우 중요한 기로에 서 있다"며 "15만 시민들의 지혜와 역량을 모으는 데 시의회가 발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역설했다.

 

의원들의 전문성 강화와 관련해 오 의원은 "타 지역의회의 선진사례 등을 집중 발굴하고 연구해 의정활동에 참고 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라며 "전문성이 강화되면 자연히 집행부에 대한 견제기능은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의원간 화합을 바탕으로 집행부를 견제하는 한편 협조할 사안은 충분한 대화를 통해 적극 시정에 참여하는 성숙된 의회상을 구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의정목표로 "시민 중심의 의정활동, 연구를 통한 전문성 강화, 집행부의 견제기능 강화"을 제시한 오 의원은  "시민의 뜻이 편중되지 않는 시각으로 옳고 곧은 의원으로서의 책무를 다해 시민의 대변자로서 집행부의 정책 추진에 대한 견제와 감시는 물론 시민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의원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민선 1기 비서실장을 지낸 오 의원은 초선의원으로 행정경험이 풍부해 치밀하면서도 합리성과 추진력을 갖추었고 사회복지와 환경 부문에 폭넓은 식견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재연 기자  dish@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