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이충범 변호사, 한나라당 총선후보 확정15일 운영위 최종 통과, 본격 선거전 채비

막판까지 치열한 공천경쟁을 벌였던 한나라당 하남시 지역 공천자로 이충범 변호사(47)가 최종 확정됐다.

   
▲ 제 17대 총선 한나라당 공천이 최종 확정된 이충범 변호사.
한나라당은 15일 오전, 공천심사위원회와 운영위원회를 열어 하남시 선거구 최종 공천자로 이충범 변호사를 확정.발표했다.

이로서 한나라당은 17대 총선 243개 지역구중에서 228개 지역의 공천자를 최종 확정 했는데, 이 과정에서 현역의원 및 위원장의 46.9%인 114명이 탈락했다.

공천경쟁에서 현역 국회의원 김황식의원과 반전과 재반전을 거듭 한 후, 최종 공천이 확정된 이충범 변호사는 충북 음성출신으로 경기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 1985년 사법시험에 합격 후,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문민정부 시절 청와대 사정1비서관으로 근무 했었다.

이충범 변호사는 그는 변호사 된 이후 현재까지 16년 동안 ‘사단법인 정해복지’를 이끌어 오고 있는데, 87년 설립된 정해복지는 탁아사업, 청소년 사업, 의료복지사업, 장애인사업, 베트남 정해 기술학교 사업 등 수많은 복지사업들을 펼쳐왔다.

이 변호사의 공천 확정으로 하남시 선거구의 17대 총선 출마자 윤곽이 압축되고 있는데, 현재까지 당 공천이 확정 된 한나라당의 이충범(47) 후보, 새천년민주당 강병덕(38) 후보, 열린우리당 문학진(50) 후보, 민주노동당 김진성 후보가 있으며,  최근 무소속 출마의사를 공개적으로 밝히고 후보등록을 준비중인 유철식씨(54)로 정리되고 있다.

이공원 기자  lee@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공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